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2 오후 07:19: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김응수 포항시 그린웨이추진단장편
01월28일 06:00 ~ 11월30일 14:00
사회일반 사건/사고 법원/검찰 교육/청소년 환경 의료/식품 노동/복지
법원/검찰
  최종편집 : 2019-03-22 오후 07:19:17
출력 :
[법원/검찰] 포항교도소 제13대 정창헌 소장 취임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포항교도소 제13대 신임소장에 정창헌 전 울산구치소 소장이 취임했다.정창헌 포항교도소장은 1989년 교정간부 31기로 공직에 입문, 2004년 서기관으로 승진하여 대구지방교정청 총무과..
최성필 기자 : 2019년 01월 29일
[법원/검찰] 포항교도소, 희망을 나누는 `멘토·멘티 만남` 행사 진행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포항교도소는 24일 성탄절을 맞이하여 무기수형자 26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정위원(회장 강승걸)들과 함께 '희망을 나누는 멘토·멘티 만남' 행사를 진행했다. 이 행사는 교정위원과 ..
최성필 기자 : 2018년 12월 24일
[법원/검찰] 한동대·포항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깔끔 조리사의 냉장고를 부탁해’ 이벤트 시행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에서 위탁 운영 중인 포항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도형기 생명과학부 교수)는 지난 6월부터 9월까지 3개월에 걸쳐 포항시 북구 관내 어린이 보육 시..
최성필 기자 : 2018년 10월 30일
[법원/검찰] 포항준법지원센터, 지역 복지시설에 사랑나눔 고구마 전달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법무부 포항준법지원센터(소장 이규명)는 11일 포항준법지원센터 유휴지(약 595㎡)에 조성한‘사랑나눔 농장’에서 고구마를 수확해 지역 복지시설에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랑..
최성필 기자 : 2018년 10월 12일
[법원/검찰] 포항준법지원센터, 추석맞이 장애인 가정 주거환경개선 국민공모제 사회봉사 진행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법무부 포항준법지원센터(소장 이규명)는 3일부터 이틀간 포항시 남구 장기면 소재 농촌지역 시각 장애인 A씨(85세) 가정에 사회봉사 대상자 연인원 10명을 투입해 주거환경개선 국민공..
최성필 기자 : 2018년 09월 03일
[법원/검찰] 포항준법지원센터, 노인요양원 어르신께 한방치료 봉사활동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법무부 포항준법지원센터(소장 이규명)는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재능 특기 사회봉사 집행의 일환으로 한의사 경력 21년의 사회봉사 대상자를 투입 노인요양시설에 거주하는 어..
최성필 기자 : 2018년 07월 30일
1
 
칼럼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최근 ‘삼한사미’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2월, 졸업시즌이다. 초등학교 졸업생은 중학생이 되면서 자신의 진로를 본..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최근 ‘삼한사미’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의 올..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