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22 오후 07:31: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엄태항 봉화군수편
01월28일 06:00 ~ 11월30일 14:00
경제일반 금융/재테크 주식/증권 부동산 기업/노동 생활경제 정보통신 취업/창업
뉴스 > 경제일반

황교안 前 국무총리, 무모한 탈원전 정책 중단해야

- 문재인 정부, 100년 먹거리이자 미래 세대 자산을 스스로 걷어차고 있어
- 국가 미래와 국민 안전 지키지 못하는 잘못된 탈원전 정책 막아낼 것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02월 09일
↑↑ 황교안 前 국무총리는 2월8일 신한울 3·4호기 원전 현장을 설명을 듣고 있다.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황교안 前 국무총리는 2월8일 문재인 정부의 잘못된 탈원전 정책의 경북 울진에 있는 신한울 3·4호기 원전 현장을 직접 찾았다.

현재 건설 중단된 신한울 3·4호기 현장을 둘러본 황 前 총리는“총리 시절 전 세계가 한국 원전을 부러워하는 것을 직접 목도한 바 있는데, 문재인 정부는 100년 먹거리이자 미래 세대의 자산인 원전산업을 스스로 걷어차고 있다.”면서 “국민도, 전문가도 반대하는 탈원전 정책에 대해 국민 뜻을 묻고, 국민의 뜻에 따라 결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진행 중인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 범국민 서명운동과 관련“저도 서명에 동참했고, 참여한 국민이 39만명이 넘었다고 한다. 고등학생들까지 나서 탈원전을 중지해 달라고 청와대에 손편지를 보내는 상황에서 대통령은 눈과 귀를 막고 있다.”면서 “그럼에도 원전 건설을 중단한 채 해외순방에서는 원전을 세일즈하는 넌센스를 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황 前 총리는 “국민건강을 위협하는 미세먼지를 줄이고, 원전에 관련된 3만8천여 일자리를 지켜내기 위해서 신한울 3·4호기 건설 재개가 필요하다.”며 현 정부의 무모한 탈원전 정책 철회를 거듭 촉구했다.

이 자리에는 강석호 의원과 윤상직 의원이 자리를 함께 하며 신한울 3·4호기 원전 현장을 같이 둘러보았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02월 09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2월, 졸업시즌이다. 초등학교 졸업생은 중학생이 되면서 자신의 진로를 본..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의 올..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각이 ..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