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07 오후 07:37: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제일반 금융/재테크 주식/증권 부동산 기업/노동 생활경제 정보통신 취업/창업
뉴스 > 경제일반

경주시,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 계약 체결

베트남 선하그룹 회장, 주낙영 시장과 을 위한 계약 체결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10월 31일
↑↑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주낙영 경주시장은 31일 베트남 선하그룹의 레빙썬 선하 그룹회장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베트남 선하그룹에서 경주시의 급속수처리기술(이하 GJ-R), 경주시 분할주입식 SBR기술(이하 GJ-S)을 도입해 베트남 현지에 적합한 기술의 보급을 목적으로 하는 본 계약으로,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에 사용되는 경주시의 특허를 명시하고, 베트남 하노이시에 설립될 연구센터의 운영 및 기술지원 등 사업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내용을 담은 계약을 체결했다.

↑↑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경주시 자체로 개발한 물 정화 기술은 국내외 사업화를 활발히 추진 중이며, 특히 해외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GJ-R기술은 음용수 분야에서 각광을 받고 있으며, 국내 적용실적도 상당하다. 또한 환경부 녹색기술인증을 취득했으며 환경신기술 검인증을 진행하고 있다. GJ-S기술은 하‧폐수 처리를 목적으로 하며 안정적이고 깨끗한 처리수 생산이 가능하다.

↑↑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후 선물을 주고 있다.
레빙썬 선하그룹 회장은 “경주시의 수처리기술은 처리수질이 우수하고, 운전이 간편하다”며, “이는 우리 선화그룹에서 원하던 기술이며, 상수 및 하‧폐수, 공업단지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판단된다”고 밝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선하그룹과 베트남 지역 물 산업 진출을 공동으로 추진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선하그룹과 상호 협력하며, 베트남 현지에 적합한 기술개발을 위한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10월 31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대구본부 : 대구시 수성구 무열로 113-1 3층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