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4 오후 04:40: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찬걸 울진군수편
09월20일 06:00 ~ 11월30일 14:00
사회일반 사건/사고 법원/검찰 교육/청소년 환경 의료/식품 노동/복지
뉴스 > 사회일반

포항 영일만항 개항 9년만에 100만 TEU 달성 눈앞

올해 7월말까지 누적물동량 99만TEU 기록
물동량은 2017년 후반기부터 증가세로 돌아서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09일
[프라임경북뉴스=김달년기자] 포항 영일만항이 개항 9년만에 100만 TEU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포항시, 경상북도, 포항영일신항만(주)는 9일, 포스코 국제관에서 대구 경북 주요 수출입기업과 선사, 포워더를 초청해 영일만항 홍보설명회를 개최했다.
포항 영일만항 물동량 유치 홍보설명회가 9일 오전 포스코 국제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서 주최 측은 영일만항의 물동량은 2017년 후반기부터 증가세로 돌아서 2017년도에는 2016년보다 115% 증가한 10만3,659TEU를 기록했으며, 올해에도 증가세가 지속돼 7월말까지 전년 동기보다 121% 증가한 6만7,000TEU를 기록, 연말까지 12만TEU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영일만항의 물동량은 2009년 개항 첫해 5천TEU를 시작으로 올해 7월말까지 누적물동량 99만TEU를 기록하고 있어 개항 9년 만에 100만TEU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영일만항의 중국, 일본, 러시아, 동남아 주요 항로 서비스 현황과 인입철도 등 항만개발계획, 인센티브제도, 북방교역 활성화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포항시는 북방교역 강화와 물동량 확대를 위해 올해 5월 포항 영일만항-러시아 블라디보스톡항 – 일본을 운항하는 신규항로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영일만항은 중국과 일본, 러시아, 동남아 등 8개국 29개항 주 8항차 항로를 서비스 중이며, 러시아, 베트남-필리핀 항로 추가 개설로 남북경제협력 시대를 맞아 대북방 교역 서비스와 환동해 북방물류를 선점할 수 있는 기반이 강화됐다고 설명했다.

특히,러시아와의 교역 확대를 위해 한·러 정상이 개최 합의한 국가행사인 제1회 한-러포럼을 유치하는 등 포항-북한, 나진-중국, 동북3성-러시아를 잇는 북방 물류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포항시 김종식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은 “지역 항만인 영일만항 활성화에 대구와 경북 수출입 기업이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으며, “신규항로 개설과 항만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하여 영일만항이 환동해 거점항만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설명회는 영일만항 물동량 유치 확대와 북방물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고려해운 정구석 상무이사, 이석환 OCI 포항공장장, 배태하 항만물류협회장과 포스코를 비롯한 주요 수출입기업, 선사, 포워더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09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분주했던 한 해를 정리하며, 사색하기 좋은 ..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11월은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문턱이다. .. 
지난 4월 포항시농업기술센터소장을 마지막으로 공직생활 41년간을 정리..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유례가 없던 폭염에 밤잠을 설치며 비지땀을 ..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각이 ..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분주했던 한 해를 정리하며, 사색하기 좋은 만추(..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11월은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문턱이다. 시원..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해도동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6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