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20 오후 07:34: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김은희 영덕군의장 편
09월20일 06:00 ~ 11월30일 14:00
사회일반 사건/사고 법원/검찰 교육/청소년 환경 의료/식품 노동/복지
뉴스 > 사회일반

포항시 공무원노조, “포항시 인사청탁 불이익은 헛구호인가!” 성명발표

특정 직렬 6급 승진대상자 배정에 하위 공무원들 불신과 불만 폭주 주장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인사청탁으로 인한 사태 의심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26일
[프라임경북뉴스=김달년기자] 포항시의 1월 1일자 정기인사를 위한 인사예고와 관련, 시 공무원노조가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공개적인 불만을 드러냈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포항시지부는 26일 “포항시 인사청탁 불이익은 헛구호인가!”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서를 통해 현 시점에, 결원도 없는 특정 직렬에 6급 승진대상자가 배정되어 하위공무원들이 인사에 대한 불신과 불만이 폭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특별승진과 관련, 포항시 2,200여명의 공무원들 중에서 해당 직렬의 특정인을 승진시키기 위한 성과가 얼마나 크기에 짧은 경력과, 많은 공무원들의 불만에도 불구하고 승진시키려 하는지 의문을 제기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또한, 이는 일부 우월적인 지위를 이용한 인사청탁으로 인하여 발생한 사태가 아닌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포항시지부는 이날 발표한 인사예고를 보면 그동안의 행위는 모두 보여주기였으며, 인사청탁에 대한 불이익은 헛소리였음이 분명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특히, 이번 정기인사 예고에서는 2천여 직원들에게 허탈감과 실망감을 안겨주고, 인력의 균형 있는 관리와 승진기회의 균형 유지에도 어긋나는 인사를 추진하려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포항시지부는 금번 인사예고를 철회하고, 하위 공무원들의 의견을 수렴한 공정하고 공감 할 수 있는 인사가 이루어 지도록 요구하며, 이러한 요구들이 받아들여지지 않는다면 총력 투쟁해 나아갈 것을 천명한다고 밝혔다.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26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분주했던 한 해를 정리하며, 사색하기 좋은 ..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11월은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문턱이다. ..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의 올..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각이 ..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분주했던 한 해를 정리하며, 사색하기 좋은 만추(..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해도동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6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