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4-07 오후 02:19: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 사건/사고 법원/검찰 교육/청소년 환경 의료/식품 노동/복지
뉴스 > 사회일반

경북도, 고졸청년 일자리 창출 191억 투자... 학․잡․아 프로젝트 본격 추진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20년 02월 19일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경상북도가 올해 총 19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고졸청년 고용확대에 나선다. 도는 청년들의 고학력화에 따른 구조적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고, 고졸청년의 사회적 자립과 성장,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하는 고졸취업 활성화 지원 정책인 학(學)․잡(job)․아(兒) 프로젝트를 올해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첫 걸음을 뗀 학․잡․아 프로젝트는 중앙정부의 정책과 연계한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조기취업형 계약학과 국비매칭 지원사업을 비롯해 도 자체 사업인 ‘청년 행복주택 디딤돌사업’, ‘청년근로자 사랑채움사업’등 총 8개 사업에 104억 원을 투자해 1,082명을 지원한 바 있다.

경북도는 전국 최하위권의 청년고용률*과 청년실업률*, 연간 1만여명 이상의 청년 인구유출**현상의 주요 원인을 고학력화***에 따른 지역기업과 청년 간 일자리 미스매치로 보고 있다. 이에 도는 지식위주의 대학교육 현실에서 기술․기능에 적성과 소질이 있는 고졸청년에 대한 지원을 단계적으로 확대 지원해 기업의 구인난과 청년실업난을 동시에 해소하겠다는 의도다.

금년도에는 학(學)․잡(JOB)․아(兒)의 3대 방향성은 그대로 가져가면서 신규사업을 발굴 ․ 추가하고 기존사업 일부는 개선해 보다 내실 있는 사업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구체적으로 ▲역량개발단계(學)에는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학사학위 취득지원 등 5개 사업 ▲좋은 일자리환경 조성단계(JOB)인 고졸청년 희망사다리사업, 도내 공공기관 고졸청년 채용 권장 등 4개 사업 ▲지역정착단계(兒)의 주거안정, 결혼 등 목돈 마련을 지원하는 2개 사업을 생애주기별로 전 과정에 걸쳐 지원하는 등 총 11개 사업에 191억원을 투입한다. 도는 2,500여명의 고졸청년이 혜택을 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고졸청년 희망사다리사업’을 추진한다. 고졸청년을 신규로 채용한 지역 중소기업에 1인당 월 200만원을 10개월간 지원(기업 20% 부담)해 고졸청년의 구직난 해소와 기업의 고용촉진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아울러 지난해 국회를 통과(2019.8.2.)한 「산업현장 일학습병행 지원에 관한 법률」이 금년 8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도는 학(學)․잡(job)․아(兒) 프로젝트가 국가적 지원을 통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지역의 직업계고 학생들이 다양한 직무경험을 통해 적성에 맞는 분야에 일하고, 취업 후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여 지역에서 즐겁게 일하며 머물고, 타 지역 청년은 찾아오는 경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20년 02월 19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가장 많이 본 뉴스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대구본부 : 대구시 수성구 무열로 113-1 3층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