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1 오후 01:50: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
01월28일 06:00 ~ 11월30일 14:00
정치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안보 국방/북한 선거
뉴스 > 국회/정당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21대 총선 D-1년, 필승전략 `경북 비전 2020` 발표

경북 4대 권역별 미래 청사진 제시, 인재영입·당조직·현역의원 총가동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15일
[프라임경북뉴스=김달년기자]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위원장 허대만)은 오는 2020년 4월 15일 치러지는 21대 총선을 1년 앞두고 총선 필승전략 ‘경북 비전 2020’을 발표했다.

경북도당은 경북 비전 2020에서 “언제나 도민의 편에서 일해 왔다”고 밝히고 경상북도 4대 권역별 미래 청사진을 제시했다.
지난 10일 더불어민주당 경상북도예산정책간담회에 앞서 경북도당 관계자들이 이해찬 당대표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었다.

경북 동부권을 정부의 신북방정책의 거점이자 ‘해양산업과 북방교역의 중심’으로, 서부권을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ICT융복합 산업의 중심’으로, 남부권을 ‘에너지 첨단소재산업의 메카’로, 북부권을 ‘문화관광·바이오 생명산업의 메카’로 만들겠다는 중장기 로드맵을 밝혔다.

아울러 남부내륙철도 성주-고령간 역사 건립과 포항 해양레저 복합센터 건립, 구미 5G 테스트베드 구축, 영천 에너지 하베스팅 인증시험평가센터 구축, 임청각 복원과 연계한 안동 독립운동 성지화 조성사업 등 구체적인 내용도 발표했다.

경북도당은 “이 모든 계획은 경북도와 해당 지자체, 중앙정부와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추진될 것”이라 밝히고 도민들의 관심을 당부했다.

또 오는 21대 국회의원 선거 승리를 위해 사상 처음으로 경북도내 전 선거구에 후보자를 출마시키기 위해 경쟁력 있는 후보자를 발굴 육성하는 한편, 현 문재인정부 안팎에서 큰 역할을 하고 있는 경북출신 인사들에 대한 인재영입도 적극 추진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경북도당은 “소속 시도의원 60여명과 13개 지역위원회, 14개 상설위원회가 지역 현안을 발굴하고 정책 이슈를 공론화함으로써 건전한 의견제시와 정책의 장이 되도록 하겠다”며 “이번 선거는 경북의 변화를 갈망하는 도민이 승리하는 총선이 될것”이라 밝혔다.

경북도당은 또 “경북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경북 실용주의’를 표방하고 구시대적 이념과 일당독점 정치구조로는 경북의 미래를 담보할 수 없다”며 “대붕(大鵬)이 날기 위해서는 양쪽 날개가 모두 필요하듯 더불어민주당이 든든한 그 한쪽날개가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김달년 기자 / kimdn69@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15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프라임경북뉴스=김운하기자]‘일부러 불을 지른다.’는 의미의 방화(放火)..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최근 ‘삼한사미’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2월, 졸업시즌이다. 초등학교 졸업생은 중학생이 되면서 자신의 진로를 본..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최근 ‘삼한사미’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운하기자]‘일부러 불을 지른다.’는 의미의 방화(放火)와 ‘..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