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9 오후 08:46: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김학동 예천군수 편
09월05일 06:00 ~ 01월31일 14:00
정치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안보 국방/북한 선거
뉴스 > 행정/지자체

포항시, 테마형 숲가꾸기로 산림휴양시설 새롭게 탈바꿈


최성필 기자 / tjdvlfl113@gmail.com입력 : 2018년 06월 20일
숲가꾸기 사업 모습
[프라임경북뉴스=최성필기자] 포항시는 올해 세계적으로 유일한 사방기념공원을 비롯해 지역 내 3개소의 산림휴양시설 일원 70ha의 산림에 1억2천만 원을 들여 ‘테마형 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하여 산림휴양시설의 품격을 높이는 동시에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을 꾀하는데 전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올해 테마형 숲가꾸기 사업을 통해 산림의 휴양과 생태계 보전 등 산림의 다양한 기능에 대한 수요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아울러, 지역 산림 휴양시설이 최적의 기능과 효과를 발휘할 수 있도록 산림을 보전하고 관리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시의 올해 테마형 숲가꾸기 사업은 내연산 치유의 숲이 조성되고 있는 송라지구와 비학산 자연휴양림이 조성되어 있는 탑정지구, 그리고 우리지역의 대표적인 자랑거리 시설로 각광을 받고 있는 사방기념공원이 있는 흥해읍 사방공원지구 등 총 3개 구역으로 나눠 추진하게 된다.

또한, 시에서 조성한 산림휴양시설의 기능별 연계 또는 차별화된 테마형 숲가꾸기 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먼저 △송라지구는 내연산 치유의 숲 주변 8.4ha에 대한 천연림 개량 작업과 함께 이 주변 지역에 자생하고 있는 철쭉·진달래의 생육환경 개선을 위한 2ha에 걸쳐 솎아베기를 시행하여 자연경관을 향상시켜 관광자원으로 개발, 육성해 나간다.

△사방공원지구는 사방기념공원 기념관 뒤쪽 묵은봉 일원 4.7ha에 숲가꾸기로 조림되어 있는 소나무와 상수리나무에 대한 가지치기를 시행, 사방시설지의 변화 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그리고 △탑정지구는 비학산 자연휴양림 주변 56ha에 대한 천연림 개량을 통해 자연휴양림을 찾는 시민들에게 다양한 보건·휴양기능을 발휘할 수 있는 숲과 종 등 다양성이 풍부한 기능성을 강화하여 차별화된 숲과 산림을 가꾸어 나가기로 했다.

포항시 천목원 산림과장은 “기능별로 특성을 살린 테마형 숲가꾸기 사업으로 숲과 사람, 자연이 친화적으로 공존하는 숲의 공익적 가치를 배가시켜 시민들이 숲과 산림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공감하는 분위기 확산”과 아울러, “시민들의 다양한 욕구에 충족하는 동시에 포항 그린웨이의 중심축인 에코 그린웨이(Eco GreenWay)의 중추적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역의 아름답고 소중한 숲과 산림의 보존과 육성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성필 기자 / tjdvlfl113@gmail.com입력 : 2018년 06월 20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세계유산에 오른 수많은 유산은 인류가 이룩.. 
 
[프라임경북뉴스=김운하기자]사건사고는 언제 어디서 일어날지 모른다. 작.. 
[프라임경북뉴스=김달년기자] 정부의 ‘지진방재 개선대책’과 관련해 포항.. 
행복의 기준은 저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그렇더라도 행복의 가장 기본이 ..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세계유산에 오른 수많은 유산은 인류가 이룩해온 .. 
 
[프라임경북뉴스=김운하기자]사건사고는 언제 어디서 일어날지 모른다. 작년 제..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해도동)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경북본부 : 경북 안동시 옥동 989-7 설광빌딩 502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