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22 오후 07:31: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엄태항 봉화군수편
01월28일 06:00 ~ 11월30일 14:00
정치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안보 국방/북한 선거
뉴스 > 행정/지자체

이철우 경북도지사, 제2회 한중지사성장회의 참석… ˝우수한 경북 문화 우수성 소개˝

리커창 총리 면담... 중국인 관광객 확대 등 관심과 지원 요청
김운하 기자 / pgnnews@naver.com입력 : 2018년 11월 27일
↑↑ 제2회 한중지사성장회의 참석한 이철우 경북도지사 모습
[프라임경북뉴스=김운하기자]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27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2회 한중지사성장회의’에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해 서울, 대구, 세종, 충남, 전남, 제주 등 7개 광역단체 시․도지사와 중국 베이징시를 비롯한 12개 지역의 성․시장이 참석해 한중 양국 지방정부 간 직면한 공통 현안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를 했다.

이 자리에서 이철우 지사는 문화관광을 주제로 경북지역 문화의 우수성을 소개하고, 중국인 관광객의 일부 국내 대도시 집중현상과 양국 간 저가 덤핑관광을 지적하며 대안을 제시했다.

이 지사는 “중국 후난성 장가계는 하루 아침에 한국인 최고의 선호관광지가 된 것이 아니라 지역의 문화적, 환경적 특성을 기반으로 한 꾸준한 상품개발과 마케팅이 이루어낸 결과"라고 언급하며 "경북은 경주의 신라문화, 안동의 유교문화, 청정 동해바다를 보유한 힐링․테마여행의 최적지로 적극적인 상품개발과 마케팅으로 중국시장에 다가갈 것”이라고 밝혔다.

↑↑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제2회 한중지사성장회의에 참석해 흑룡강성부성장과 악수를 하며 인사를 하고 있다.
이어, 최근 문제로 대두되는 덤핑관광 및 부실상품을 언급하며 “이제 한치 앞만 보기 보단 장기적으로 다시 찾는 관광지를 만들기 위해 지방정부가 노력할 때”라며 한중 지방정부 모두가 노력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이번 회의에 참석한 한중 양국 지방정부 수장들은 최근 심각한 문제로 대두된 기후환경 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함께하고, 지방정부 차원에서의 공동 대응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회의를 마친 후 한중 시도지사 및 성장 19명과 함께 리커창 중국 국무원 총리를 면담한 자리에서 경북의 중국 교류현황을 설명하고 항공편 증설, 영일만항 크루즈노선 확대, 중국인 관광객 확대 등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지사는 이어 노영민 주중한국대사와의 만찬 자리에서 경북 지역경제의 침체를 언급하며 지역상품의 대(對)중국 수출 및 투자유치를 위한 협조를 당부했다.

한중지사성장회의는 한국 시도지사협의회와 중국 인민대외우호협회에서 공동 주최하는 양국 지방정부 수장회의로 지난 2016년 인천에서 제1회 회의를 개최한 후 올해 베이징에서 두 번째로 열렸으며, 양국에서 격년으로 개최한다.
김운하 기자 / pgnnews@naver.com입력 : 2018년 11월 27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2월, 졸업시즌이다. 초등학교 졸업생은 중학생이 되면서 자신의 진로를 본..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 
동정
포토
기자수첩
[프라임경북뉴스=윤석열 시민기자] 지난 3일 울산 신정고등학교 제 43회 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6.13지방선거를앞두고경주시일부공무원의공직..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황룡사지와 동부사적지에 활짝 핀 노.. 
[프라임경북뉴스 = 기자]설연휴 알차고 즐겁게 보내려면 포항으로 오세요! .. 
기고문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안동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의 올..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 기자] ‘정치후원금’이라는 단어를 보면 무슨 생각이 ..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