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4 오후 07:53: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칼럼 기자수첩 기고문
뉴스 > 기고문

시원한 여름, 안전한 휴가! 작은관심으시작로부터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07월 29일
 
↑↑ 영덕소방서 강구119안전센터 소방교 장아영
[프라임경북뉴스=김진한기자] 시원한 여름, 안전한 휴가! 작은관심으로부터 시작

태풍‘다나스’가 몰아친 뒤 대한민국은 본격적인 여름으로 들어섰다.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내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다중이용시설로 이동하게 되고 이로 인해 각종 사고가 발생하기 쉽다.

다중이용시설는 불특정다수인이 이용하는 시설이다.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시설인 만큼 여러 화재요인이 뒤따른다. 그중 가장 큰 원인은 전기부주의로 볼 수 있다. 대부분의 다중이용시설은 많은 조명과 적절한 실내온도를 유지하기 위한 냉난방기 등 전기를 이용한 설비가 많다. 특히 여름철은 이용객들의 쾌적한 환경을 위해 냉방시설을 과도하게 가동시키는 경우가 많다. 이로 인해 전기 과부하가 생기게 되고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 다중이용시설의 특성상 건물내부에 타기 쉬운 가연물들이 많고, 내부구조에 익숙하지 못한 다수의 사람들로 재산피해는 물론 인명피해까지 발생할 수 있다.

그렇다면 이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 건물 관계자는 주기적인 전기점검을 통해 누전, 합선이 되지 않도록 관리하며 종업원들에게는 일상적인 화재예방교육을 통해 안전관리의식을 고취시켜야할 것이다. 옥내소화전 및 스프링클러의 작동이상 유무 및 적절한 소화기 배치 등 화재 시 초기진압에 큰 역할을 하는 소방시설의 점검 및 관리도 중요하다. 또한 가장 중요한 인명피해를 막기 위해 완강기 등 각종 피난기구에 대한 점검도 소홀히 하지 않아야할 것이다. 시설이용객들은 건물 곳곳에 붙어있는 대피로 및 비상구위치를 숙지해두는 것이 자신의 몸을 지키는 가장 큰 예방법이 될 것이다.

모두가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주의한다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 휴가철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입력 : 2019년 07월 29일
- Copyrights ⓒ프라임경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가장 많이 본 뉴스
본사 : 상호: 프라임경북뉴스 / 주소: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앙로 82 / 발행인·편집인 : 김은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mail: press@gbprimenews.com / Tel: 054)256-3100 / Fax : 054)254-881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 000200 / 등록일 : 2011년 11월 28일
경북본부 : 안동시 풍천면 천년숲동로 46코라루프라임시티 409호 / 전화 : 054-857-0330 / 팩스 : 054-857-0331]
대구본부 : 대구시 수성구 무열로 113-1 3층
Copyright ⓒ 프라임경북뉴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